• 최종편집 2020-02-21(금)

여행
Home >  여행  >  해외

실시간뉴스
  • 플라이강원, 3호기 도입해 양양~타이중 취항
      [사진 - 플라이강원 제공]   플라이강원(대표 주원석)이 세번째 항공기 B737-800(186석)을 도입해 2월 20일부터 타이중 노선에 투입한다. 3호기는 1, 2호기와 동일한 186석의 보잉 737-800 기종으로 어제 (29일) 오후 8시에 양양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이번 3호기는 양양~타이중 주간 노선에 투입되어 주 7회 운항 예정이다. 타이베이와 클라크필드에 이은 세번째 국제 노선인 타이중은 타이완섬의 중부에 위치에 있으며 인구 283만의 대만에서 두번째로 큰 도시로 알려져 있다. 이번 타이중 취항을 계기로 플라이강원은 대만의 인바운드 관광 시장을 더욱 공격적으로 확대해 나갈 전망이다. 특히 항공기 3대를 보유함으로써 중국 정부에서 요구하는 중국노선 취항조건 중 하나를 충족하게 되었으며, 사업계획대로 하반기 중국 취항을 위한 준비를 착실히 진행중이다. 도입 당일(29일) 양양국제공항에서 주원석 대표와 임직원들 및 양양공항공사 기관장, 강원도청과 양양군청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3호기 도입 행사를 진행하여 축하와 다짐의 자리를 가졌다. 플라이강원 주원석 대표는 “Tourism Convergence Carrier라는 하나의 가치와 공동의 목표를 향해 함께 나아가기를 바란다”며, “아시아전역으로부터 강원도에 이르는 하늘길을 활짝 열어 외국인 관광객을 강원도에 유치함으로써 강원지역과 나아가 대한민국 관광산업의 성장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 여행
    • 항공
    2020-02-01

실시간 해외 기사

  • 제1회 사이판 한류문화 축제의 밤 페스티벌 성황리 종료
    하얏트 리젠시 사이판 공연 후 단체 기념촬영 - 한국힙합문화협회 제공   세계적인 관광지 사이판이 젊음의 열기가 가득한 축제분위기로 타올랐다. 사이판 한국 문화원(원장 김홍균)이 주최하고, 한국힙합문화협회(부회장 이종희)가 주관한 ‘제1회 한류문화 축제의 밤 페스티벌’이 14일부터 17일까지 인터내셔널롤러스케이트장(INTERNATIONAL ROLLER SKATES)과 하얏트 리젠시 사이판에서 600여명이 모인 가운데 성황리에 치러졌다. 이번 페스티벌 후원에는 피앤에이 코퍼레이션(P&A Corporation), 사이판 위너스레지던스(Winners Residence), 하얏트 리젠시 사이판, 조성아뷰티, 이안인터내셔널, 코네티브 씨가 참여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사이판 내에 거주하는 시민들과 한국인, 해외 관광객들에게 한류 문화의 우수성을 전파하고 교민들을 위한 문화 프로그램으로 힙합 듀오 래퍼 빈오X와액센, 비트박서 모비딕, 비보이팀 코리아브레이커즈(최창배, 최성운, 박형주, 이재운), 걸그룹 라이크미(시우, 민서, 희진) 등이 무대에 섰다. 아울러 미국 북마리아나 제도(CNMI)의 랄프 토레스(Ralph Torres) 주지사, 아놀드 I. 팔라시오스(Arnold I. Palacios) 부지사(전 하원의장), 데이비드 M. 아빠탄(David M Apatang) 사이판 시장, 미스터 닉(Mr. Nick Nishikawa) 하얏트 리젠시 사이판 총지배인, 김홍균 사이판 한국문화원장, 한국힙합문화협회의 이종희 부회장과 김승기 사무총장, 김학영 언론미디어위원장, 이종현 코네티브 씨(CC) 대표가 내빈으로 참여했다. 페스티벌을 주최한 김홍균 사이판 한국문화원 원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한국과 문화예술 교류를 지속하고 한국과 사이판이 함께 상생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행사를 주관한 김승기 한국힙합문화협회 사무총장은 “한류문화를 사이판에 소개함으로써 문화 한국의 국가 이미지 제고와 함께 양국 간의 문화교류 협력 기반을 넓혀가는 데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랄프 토레스(Ralph Torres) 북마리아나 제도 주지사는 “북마리아나 제도와 사이판에는 한국 분들이 많이 주거하고 있어 문화예술 및 관광분야 등 파트너십과 함께 많은 분야로 발전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번 페스티벌로 인해 시민들과 아이들에게 큰 희망을 주고 좋은 자리를 마련해 주신 관련 담당자들께 감사드리며 한국과의 지속적인 파트너십을 유지·발전을 희망한다”고 말했다.
    • 축제/행사
    • 해외
    2020-02-19
  • 에어비앤비, ‘바하마에서 보내는 안식월’ 지원자 모집
      에어비앤비가 전 세계 각국의 5명에게 바하마에서 안식월을 보낼 수 있는 일생일대의 기회를 선사한다. 에어비앤비와 바하마의 32개 국립공원을 보호하는 현지 비정부기구(NGO) 바하마 내셔널 트러스트(Bahamas National Trust)는 ‘바하마에서 보내는 안식월’ 프로그램을 통해 생태계의 오아시스에 머물며 일상을 바꿀 수 있는 경험을 할 5명의 참가자를 모집한다.   선정된 참가자는 700여 개의 섬, 2,400여 개의 암초와 지구 상에서 가장 맑은 물을 자랑하는 섬나라 바하마에 살면서 바하마 사람들과 함께 관광 수입에 의존하던 국가가 변신에 성공할 수 있도록 돕고, 천연자원을 보존하는 과정에서 이전과 다른 바하마를 경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생태계 변화와 인구감소 문제에 직면한 관련 산업들은 ‘군도’라 불리는 수백 개의 섬이 하나의 자주 국가를 형성하고 자급자족을 이루게 하는 데 있어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한다. 바하마 주민들은 최근 몇 년 동안 농업, 윤리적 어업, 산호초 복원에 뿌리를 둔 전통방식을 재도입하며 바하마의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해 노력해왔다. 바하마 내셔널 트러스트는 바하마에서 보내는 안식월 프로그램을 통해 관련 성장산업 지원, 국립공원 보호, 지속 가능성 분야의 지역사회 지도자 지원 임무를 맡은 참가자들과 협력함으로써 이러한 현지인들의 노력을 지원할 예정이다. 에릭 캐리(Eric Carey) 바하마 내셔널 트러스트의 총괄이사는 “바하마의 관광산업은 여전하다. 비록 허리케인 도리안의 피해로 군도의 황폐화된 일부 섬에서는 복구작업이 진행 중이지만, 거의 대부분 지역에서는 방문객을 맞이하고 있다”며 “에어비앤비 파트너십은 바하마 문화와 천연자원을 보존하고 바하마인들의 삶의 방식을 전 세계에 소개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참가자들은 4월부터 5월까지 허리케인 피해를 입지 않은 안드로스, 엑수마, 엘류테라 섬에 머물면서 지역사회와 현지문화를 경험하고 주요 자연보호구역에서 다양한 프로젝트를 수행하게 된다. (1-3주차) 안도로스섬에서 산호초 복원 활동 지구 상에서 세 번째로 큰 산호초 군락이 있는 안드로스섬에서 참가자는 열정적인 자연보호운동가이자 스쿠버다이빙 전문강사인 케이티와 함께 직접 물속으로 들어가서 산호채집, 산호보호구역 조성 및 관리에 참여하게 된다. 이외에도 보호구역에서 자란 산호를 야생 산호초에 다시 심는 활동도 돕게 된다. (4-6주차) 엑수마섬에서 윤리적 어업 지원 바하마 최초의 국립공원이 위치한 엑수마섬은 열대어와 다양한 해양생물이 가득한 맑은 바다로 유명하다. 참가자는 엑수마케이스 육상해양공원에서 안드레 머스그로브가 이끌며 평생 잠수와 어업에 종사한 사람들로 구성된 팀의 일원으로 일하게 된다. 엑수마 케이스 육상해양공원에서 바하마 해역의 생태계 다양성을 위협하는 것으로 알려진 ‘비상 쏠베감펭(red lionfish)’ 생선과 지역 농산물을 재료로 한 음식을 만드는 요리 체험을 기획하는 데 도움을 주게 된다. (7-8주차) 일루서라섬에서의 전통 농업 홍보 분홍 모래사장으로 유명한 일루서라섬은 다양한 자연 및 생태 관련 명소를 자랑한다. 부시티 끓이기와 음용 및 차를 활용한 천연 요법은 아프리카에 뿌리를 둔 바하마의 자랑스러운 전통이지만, 안타깝게도 이런 전통은 빠르게 사라지고 있다. 참가자들은 녹음이 풍성한 이곳에서 전통민간의학연구소의 역할을 겸하는 리언레비자생식물보호원(Leon Levy Native Plant Reserve)의 수석 정원사인 오마르 맥클리화이트와 함께 자연을 체험하며, 부시티 팝업스토어를 열고, 바하마 문화에서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는 부시티 전통을 보존하기 위한 워크숍 진행을 돕게 된다. 두 달의 안식월 기간이 끝난 후 각 참가자들은 지역사회 지도자들과 협력하여 앞으로 몇 세대에 걸쳐 경제적 효과를 창출할 수 있다는 희망과 함께 이러한 노력을 지속할 수 있는 영구적인 프로그램을 마련하는 시간을 가진다. 또한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한 노력을 지지하는 방문객이 예약 시 직접적으로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는 한편 신규 체험을 만들어낼 예정이다. 크리스 리헤인(Chris Lehane) 에어비앤비의 글로벌 정책 및 커뮤니케이션 담당 수석 부사장은 “바하마 내셔널 트러스트와 협력해 관광산업의 비중이 큰 바하마의 국가경제에 기여하고, 전 세계의 주목을 끌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게 되어 기쁘다”라며 “에어비앤비는 바하마에서 보내는 안식월이 종료된 후에도 이러한 노력이 이어질 수 있도록 바하마 관광청과 관광 진흥 및 홍보에 협력하기로 합의하고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바하마의 어느 섬에 머물더라도 깨끗한 공기, 태양, 해변, 음식, 지역사회, 무엇보다 바하마 사람들을 통해 바하마가 특별한 곳임을 깨닫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바하마 내셔널 트러스트에서 추진하고 바하마 관광부와 에어비앤비가 후원하는 ‘바하마에서 보내는 안식월’ 지원 방법은 에어비앤비 홈페이지(airbnb.co.kr/sabbatical) 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2020년 2월 19일 오후 1시 59분(한국시간 기준)까지 신청 접수가 가능하다.*  
    • 여행
    • 해외
    2020-02-05
  • 로스앤젤레스관광청, LA의 명소 소개
      베니스 비치풍경 (LA관광청 제공)   로스앤젤레스관광청이 그래미 어워드 수상자들이 영감을 받은 L.A.의 명소를 소개한다. ‘엔터테인먼트의 성지’ 로스앤젤레스는 많은 아티스트들에게 영감을 준 곳이다. 세계적 아티스트 중에서는 로스앤젤레스에서 태어나고 자랐거나 L.A.의 삶과 문화를 동경한다고 밝힌 사람들이 많다.   특히 켄드릭 라마, 스크릴렉스 등 역대 그래미 어워드(GRAMMY Awards)를 빛낸 수많은 아티스트들이 로스앤젤레스에서 긍정적인 영향을 받았다고 말한다.   제62회 그래미 어워드에서 수상했거나 수상 후보로 올랐던 아티스트들 역시 다수가 L.A.에서 영감을 받았다. 2020년 그래미 어워드 수상자 및 수상 후보자들이 정신적 고향으로 꼽는 로스앤젤레스 지역에 대해 알아보고 이들의 발자취를 따라 떠나는 여행을 계획해보자. *빌리 아일리시의 고향 하이랜드 파크 최연소로 그래미 본상 4관왕에 오른 빌리 아일리시(Billie Eilish)는 하이랜드 파크(Highland Park)에서 부모님 및 친오빠이자 공동 프로듀서인 피니어스 오코넬과 함께 자랐다. 당시 집에서 독학으로 음악을 배우며 ‘배드 가이(Bad Guy)’를 비롯한 다양한 히트곡을 탄생시켰다.   로스앤젤레스 북동부 하이랜드 파크는 L.A.의 유서 깊은 지역 중 하나로 한때 타코 트럭과 멕시코 레스토랑이 밀집된 서민들의 먹거리촌이었지만 재개발을 거쳐 ‘미식의 성지’로 탈바꿈하였다.   여전히 멕시칸 요리로 유명하며 특히 가정식 멕시칸 요리를 판매하는 라 푸엔테 레스토랑(La Fuente Restaurant)는 현지인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 곳이다.   또한 색다른 파스타 요리를 선보이는 히포(HiPPO), 로마식 사각형 피자를 전문으로 하는 트리플 빔 피자(Triple Beam Pizza), 비건 도넛을 취급하는 도넛 프렌드(Donut Friend) 등 전 세계 다양한 음식을 만나볼 수 있다. *라나 델 레이 음악의 모티브가 된 해안가와 밸리 지역 2020년의 앨범상 후보에 오른 미국의 싱어송라이터 라나 델 레이(Lana del Rey)는 뉴욕주 출생이지만 로스앤젤레스에 대한 찬사를 아끼지 않는 아티스트다.   최근 발매한 앨범 노먼 퍼킹 록웰(Norman Fucking Rockwell)의 수록곡은 L.A. 해안가와 밸리 지역에 대한 언급으로 가득하다.   연중 따뜻한 날씨를 자랑하는 로스앤젤레스는 다양한 수상 액티비티와 볼거리를 사시사철 즐길 수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특히 베니스 비치(Venice Beach)는 계절과 상관없이 서핑, 자전거 라이딩, 가벼운 산책을 즐기는 사람들로 붐빈다. L.A. 해안가 지역의 바이브가 물씬 풍기는 라나 델 레이의 노래를 들으며 베니스 비치를 거닐어보는 건 어떨까.   이 밖에도 베니스에는 베니스 보드워크, 애벗 키니 대로, 베니스 운하 등 다양한 볼거리가 많다. *서부 힙합의 이모저모를 만나볼 수 있는 관광 명소 서부 힙합(West Coast Hip Hop)의 본고장 로스앤젤레스는 수많은 유명 힙합 아티스트가 배출된 곳이다.   작년 안타까운 죽음을 맞이한 래퍼이자 사업가, 활동가 닙시 허슬(Nipsey Hussle), 최근 빌보드 싱글 차트와 앨범 차트 1위를 동시에 달성한 로디 리치(Roddy Ricch)가 L.A. 출신이며 이번 그래미 어워드에서 ‘IGOR’로 최고의 랩 앨범상을 받은 래퍼 겸 패션 디자이너 타일러 더 크리에이터(Tyler, The Creator) 역시 L.A. 카운티의 호손에서 자랐다.   이처럼 다양한 힙합 트렌드세터들이 승승장구한 로스앤젤레스에는 힙합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관광 명소 역시 즐비하다.   형형색색의 그래피티 아트를 만나볼 수 있는 베니스 비치부터 아트 디스트릭트, 힙합 스트릿 패션의 성지 페어팩스 애비뉴, 힙합을 비롯한 수많은 장르의 레코드판과 카세트 테이프 등을 취급하는 미국 최대 규모의 레코드숍 아메바 뮤직(Amoeba Music)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곳에서 힙합을 느껴보자.  
    • 여행
    • 해외
    2020-02-04
  • 플라이강원, 3호기 도입해 양양~타이중 취항
      [사진 - 플라이강원 제공]   플라이강원(대표 주원석)이 세번째 항공기 B737-800(186석)을 도입해 2월 20일부터 타이중 노선에 투입한다. 3호기는 1, 2호기와 동일한 186석의 보잉 737-800 기종으로 어제 (29일) 오후 8시에 양양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이번 3호기는 양양~타이중 주간 노선에 투입되어 주 7회 운항 예정이다. 타이베이와 클라크필드에 이은 세번째 국제 노선인 타이중은 타이완섬의 중부에 위치에 있으며 인구 283만의 대만에서 두번째로 큰 도시로 알려져 있다. 이번 타이중 취항을 계기로 플라이강원은 대만의 인바운드 관광 시장을 더욱 공격적으로 확대해 나갈 전망이다. 특히 항공기 3대를 보유함으로써 중국 정부에서 요구하는 중국노선 취항조건 중 하나를 충족하게 되었으며, 사업계획대로 하반기 중국 취항을 위한 준비를 착실히 진행중이다. 도입 당일(29일) 양양국제공항에서 주원석 대표와 임직원들 및 양양공항공사 기관장, 강원도청과 양양군청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3호기 도입 행사를 진행하여 축하와 다짐의 자리를 가졌다. 플라이강원 주원석 대표는 “Tourism Convergence Carrier라는 하나의 가치와 공동의 목표를 향해 함께 나아가기를 바란다”며, “아시아전역으로부터 강원도에 이르는 하늘길을 활짝 열어 외국인 관광객을 강원도에 유치함으로써 강원지역과 나아가 대한민국 관광산업의 성장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 여행
    • 항공
    2020-02-01
  • 외교부, 전 중국지역에 여행경보 2단계(여행자제) 발령
      외교부는 2020년 1월 28일부로 전 중국지역(홍콩·마카오 포함, 대만 제외)에 여행경보 2단계(여행자제)를 발령하였습니다. ※ 후베이성은 1.25.(토) 발령한 3단계(철수권고) 유지  이번 발령은 중국 우한시에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중국 전역으로 확산되고 있고, 확진환자 및 사망자 등 피해가 급증하고 있으며, 전염병 확산 방지를 위한 중국 정부의 대응조치 강화로 중국 내 이동 제약이 점차 심해지는 추세를 감안한 것입니다. 중국 정부는 돌발적으로 발생한 사회적 사안에 대응하여 가동되는 응급대응메커니즘(1-4급으로 구성) 가운데 최고 수준인 1급 대응을 가동하고, 구체 조치로 △시외버스 운행 중단(1.26.), △단체 여행 중단(1.27.) 등 후속 발표 이에 따라, 중국 지역에 체류 중인 우리 국민들께서는 신변안전에 특별히 유의해 주시기 바라며, 동 지역을 여행할 예정인 우리 국민들께서는 여행 필요성을 신중히 검토하여주시기 바랍니다. 외교부는 앞으로도 중국 지역의 감염병 확산 및 피해 등 보건 상황을 예의주시하면서 여행경보 추가 조정 필요성을 지속 검토해 나갈 예정입니다.   
    • 여행
    • 해외
    2020-01-28
  • 인천-우한(武漢) 간 항공노선 운항중단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1월 23일(목)부터 한국과 중국 우한(武漢) 간의 국제 항공노선 운항이 한시적으로 중단되었음을 밝혔다. 현재 인천-우한 간에는 대한항공과 중국의 남방항공이 각각 주당 4회 국제 항공노선을 개설·운항*하고 있었으나, 우한지역의 폐렴이 확산됨에 따라 운항을 중단하게 되었다. (대한항공) 월·수·금·일 09:15 인천 출발 / 월·수·금·일 16:25 인천 도착(남방항공) 월·화·금·일 12:15 인천 도착 / 월·화·금·일 13:15 인천 출발(티웨이) 1.21(화)부터 주2회(화·토) 신규취항 예정이었으나, 비운항 결정(1.21) 국토교통부는 우한뿐만 아니라 중국에 취항하고 있는 항공사에 대하여 격리대상자(의심환자 등) 및 동행자에 대한 항공권 변경과 항공기내 안내방송 송출을 협조할 것을 요청하고, 한-중국 간 항공노선 상황을 면밀히 모니터링하고 있다. 또한, 인천국제공항을 포함한 국내 공항에서의 안내방송 송출과 중국어 통역인력 배치 등도 조치하였으며, 폐렴의 국내 확산이 차단될 수 있도록 검역당국 등 관계부처와의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해나갈 계획이다.    
    • 여행
    • 해외
    2020-01-23
  • 외교부, 중국 우한시에 여행경보 2단계(여행자제) 발령
      외교부는 1.23.(목)부로 중국 우한시에 여행경보 2단계(여행자제)를 발령하고, 우한시를 제외한 후베이성 전역에 여행경보 1단계(여행유의)를 발령하였습니다.  이번 여행경보 발령은 지난 12월 우한시에서 최초로 발생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가 급증 추세에 있고, 1.23.(목)부터 우한시에서 출발하는 항공편 이륙 및 우한 시내 대중교통 운영 중단 등 중국 당국의 조치를 감안한 것입니다.          이에 따라, 우한시에 체류 중인 우리 국민들께서는 신변안전에 특별히 유의하시고, 동 지역을 여행할 예정인 우리 국민들께서는 여행 필요성을 신중히 검토해 주시기 바라며, 우한시를 제외한 후베이성에 체류 중인 우리 국민들께서는 신변안전에 유의하시고, 동 지역을 여행할 예정인 우리 국민들께서는 여행에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 여행경보단계별 행동요령     - 1단계(남색경보, 여행유의) : (체류자) 신변안전 유의, (여행예정자) 여행 유의     - 2단계(황색경보, 여행자제) : (체류자) 신변안전 특별유의, (여행예정자) 여행 필요성 신중 검토     - 3단계(적색경보, 철수권고) : (체류자) 긴급용무가 아닌 한 철수, (여행예정자) 여행 취소·연기     - 4단계(흑색경보, 여행금지) : (체류자) 즉시 대피·철수, (여행예정자) 여행 금지       외교부는 향후 우한시 및 후베이성 지역의 보건 상황을 예의주시하면서 여행경보 추가 조정 필요성을 지속 검토해 나갈 예정입니다.  
    • 여행
    • 해외
    2020-01-23
  • 마리아나 제도에서 바다를 향해 스윙, 골프 테마여행
         마리아나 제도의 사이판(Saipan) 섬과 로타(Rota) 섬은 연중 언제라도 골프를 즐길 수 있는 여행지이다. 섬에는 골프 전문가들이 설계한, 바다를 가로지르거나 바다가 내려다보이는 훌륭한 골프 코스들이 갖춰져 있다. 얇고 긴 모양의 사이판 섬에선 북쪽, 동쪽, 남쪽 모두에 각기 다른 개성의 골프 코스가 마련되어 있으며, 사이판에서 남쪽으로136km 떨어져 있는 섬 로타 역시 골프 여행지로 적절하다. 특히 한 번의 여행으로 다채로운 골프 코스를 경험하길 꿈꾸는 여행자들에게 최적의 여행지인 마리아나 제도에서는 섬 속의 모든 리조트들이 짧지만 강렬한 플레이를 선사한다. 단 며칠의 휴가만으로도 다양한 방식의 플레이를 체험할 수 있는 마리아나 제도는 진정한 골프의 낙원이다.     사이판의 넓은 만과 해안선이 내려다보이는 섬 동쪽의 라오라오 베이 골프 & 리조트(LaoLao Bay Golf & Resort)에는 그렉 노먼(Greg Norman)이 설계한 2개의 골프 코스가 있다. 6,334 야드의 동쪽 코스는 페어웨이가 보다 좁고, 4개의 홀이 절벽을 따라 이어져 있어 더욱 정확한 플레이를 요한다. 6,805야드의 서쪽 코스는 보다 널찍한 페어웨이를 갖는 반면, 블라인드 홀과 물길이 포함되어 다소 난이도가 높은 편이다. 리조트는 객실과 클럽하우스, 대형 프로샵, 그리고 더 그릴(The Grill) 레스토랑이 갖춰져 있어 골퍼는 물론 쇼핑과 저녁식사 장소를 찾는 여행자 모두에게 열려 있다.     사이판 섬 북쪽의 킹피셔 골프 링크스(Kingfisher Golf Links)는 18홀 코스와 필드 모든 곳에서 태평양이 내려다보이는 풍경 부자이다. 그레이엄 마샬(Graham Marshall)이 설계한 이 골프 코스는 필드마다 큰 고도 차이와 여러 블라인드 홀 등으로 마리아나 내에서 가장 난이도가 높은 코스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해안절벽 정상에 위치한 홀에서 감상할 수 있는 환상적인 바다 풍경과 잘 관리된 필드로 인해 언제나 사랑받는 골프 코스이다.     코랄 오션 포인트 골프 리조트(Coral Ocean Point Golf Resort)는 사이판 남쪽 해안을 따라 조성된 18홀 코스를 보유하고 있다. 미국 PGA 프로 월드 클래스 챔피언인 래리 넬슨(Larry Nelson)이 디자인한 사이판 유일의 LPGA 규격 골프 코스이며 그 길이만 7,000야드에 달한다. 사이판에서 가장 긴 길이를 자랑하는 필드가 필리핀해를 마주보고 있으며, 오후 6시 이후부터 조명이 들어오는 1~9홀에서 나이트 골프를 즐길 수도 있다.     신비로운 작은 섬 로타에는 로타 리조트 & 컨트리 클럽(Rota Resort & Country Club)이 있다. 디자이너 스캇 피셋(Scott Fisette)이 설계한 이곳의 멋진 18홀 코스는 탁 트인 바다 풍경과 작은 호수, 독특한 암석, 이국적인 새들이 살아가는 정글의 풍경 속에서 7,093야드 길이로 조성돼 있다. 잘 다듬어진 페어웨이와 거친 그린이 공존하고 있어 하급자와 상급자 모두에게 쉽지 않은 과제이다.  골프의 낙원 사이판에서는 이와 더불어 매년 여러 골프 토너먼트가 개최된다. 그중 가장 큰 규모의 대회인 주지사의 챔피언 토너먼트(Governor’s Tournament of Champions)가 2020년 올해에는 8월에 라오라오 베이 골프 & 리조트에서 이틀간 개최될 예정이다. 본 대회에서 승리한 골퍼에게는 사이판 미화 기금(Saipan Beautification Fund)이 부여된다.  
    • 여행
    • 해외
    2020-01-16
  • 새해의 특별한 여행을 꿈꾼다면? 로타
      사이판, 티니안, 로타 3개의 섬으로 대표되는 마리아나 제도에서도 로타는 동화 속 보물섬과 가장 흡사한 풍경을 간직한 섬이다. 주민보다 관광객이 많을 만큼 고요한 이 섬에서는 태초의 마리아나 제도 자연의 모습을 섬 곳곳에서 목격할 수 있다. 특히 연중 내내 온화한 기후의 섬 속에선 바다와 숲으로 푸르른 명소들이 방문자를 반긴다. 오롯이 나에게 집중할 수 있는 고요하고 평화로운 풍경이 가득해 새해를 시작할 여행지로 손색 없는 로타, 이 이국적인 섬에서 반드시 감상해야 할5가지 절경을 소개한다.    로타를 찾은 여행자들이 한 데 모이는, 섬의 유일한 번화가 송송 빌리지(Song Song Village)는 송송 전망대(Song Song Lookout)에 올라 바라보는 것이 가장 아름답다. 왼쪽으로는 태평양, 오른쪽으로는 필리핀해를 낀 로타 섬의 땅에 옹기종기 조성되어 있는 송송 빌리지는 웨딩케이크를 닮은 모양의 타이핑고트산(Mt.Taipingot)이 배경으로 펼쳐져 있어 경치가 더욱 풍성하다.  포니야 포인트(Poniya Point)는 송송 빌리지 인근에서 가장 탁 트인 섬의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곳 중 하나이다. 섬 최남단의 포니야 포인트는 해안절벽이 바다를 향해 뾰족하게 돌출된 곶이다. 파도가 몰아치는 바다 위에 우뚝 서서 인생 사진을 남길 수 있는 포토 스팟이기도 하다. 절벽 낚시를 즐기는 이들에게는 이만한 낚시터도 없다. 천 그루의 야자수가 자라는 공원, 센본야시(Senbon-Yashi)는 송송 빌리지와 타이핑고트산 사이에 자리하고 있다. 진정한 열대 휴양지 분위기의 산책을 즐기고 싶다면, 야쟈수가 끝도 없이 심어져 있는 센본야시의 산책로에서 시간을 보내야 한다.    스위밍 홀(Swimming Hole)은 바다와 암초가 탄생시킨 로타 섬의 천연 수영장이다. 짙고 짙은 파란색을 띠는 로타의 바닷물이 수정처럼 밝은 하늘색으로 빛나는 이곳에서는 얕은 수심 덕분에 보다 편안한 바다 수영을 즐길 수 있다. 섬 북쪽의 예쁜 숲을 거쳐 찾아가야 하는, 숨은 보석과 같은 장소다.  탁 트인 수평선 풍경과 야생 조류들의 지저귐을 함께 감상하고 싶다면 버드 생추어리(Bird Sanctuary)만한 곳도 없다. 로타 섬에 서식하는 다채로운 종류의 새들을 보호하기 위해 조성된 야생조류 보호구역인 이곳에서는 한 자리에만 서 있어도 여러 종류 새들의 날갯짓을 목격할 수 있다. 새들이 지저귀는 정글과 그 앞에 펼쳐진 로타의 새파란 바다 풍경은 덤이다. 로타 섬으로 들어가는 가장 대표적인 방법은 사이판에서 경비행기에 탑승하는 것이다. 사이판-티니안, 사이판-로타를 잇는 항공사 스타 마리아나스(Star Marianas)가 매일3회 로타로 향하는 비행기를 띄운다. 30분 비행만에 도착할 수 있는 로타 섬 현지에선 렌터카로 이동하는 것이 일반적이며, 섬 내에서 여행자를 위한 호텔이 약5곳 운영 중이다. 송송 빌리지 시내에 밀집해 있는 식당5여곳을 여행 중 모두 경험해보는 일도 가능하다.      
    • 여행
    • 해외
    2020-01-07
  • 마리아나제도에서 가장 핫한 축제, 티니안 핫 페퍼 페스티벌 개최
      사이판에서 남쪽으로 8km 떨어져 있는 티니안(Tinian)은 작지만 다채로운 섬이다. 사이판, 로타와 함께 마리아나 제도를 대표하는 세 섬에 속하며, 매년10회 이상의 크고 작은 축제를 주최하며 다양한 방식으로 섬의 문화를 전파하고 있다. 그중에서도 언제나 가장 핫한 축제로 손에 꼽히는 티니안 핫 페퍼 페스티벌(Tinian Hot Pepper Festival)이 매년 섬의2월을 밝힌다. 올해로16주년을 맞이한 이 축제는 티니안의 특산품 중 하나인 매운 고추 도니 살리(Donni Sali)를 주인공으로 한다.   현지 차모로어로‘맵다’를 뜻하는 단어‘피카(Pika)’를 활용해 피카 페스트(Pika Fest)로도 불리는 이 축제가2020년에는2월15일부터16일까지 이틀간 열릴 예정이다. 피카 페스트는 섬의 특산물인 도니 살리의 생산을 자축하기 위해 시작된 것을 기원으로 한다. 축제에 참여한 모두는 도니 살리 고추가 들어간 요리 대회를 비롯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 원주민 차모로족과 캐롤리니안족의 다양한 음식과 전통 문화를 경험할 수 있으며, 현지 예술가와 엔터테이너들이 한 데 모여 선보이는 공예품 전시 등도 감상할 수도 있다. 특히 외국인도 참가 가능한‘핫 페퍼 먹기 대회’, ‘드래곤 보트 경주’, ‘비치발리볼 대회’ 등 다양한 부대 행사가 진행된다.   티니안에서 가장 큰 행사 중 하나인 피카 페스티벌은 사이판, 괌은 물론 전 세계의 참가자들이 관심 갖는 축제이다. 인기 비결 중 하나는 축제가 시작되는 날 함께 펼쳐지는 피카 자전거 대회(Pika Bike Race)이다. 태초의 자연을 간직한 섬 티니안에서도 험난한65km 자전거 코스를 따라 아시아 태평양 전역의 자전거 선수들이 경합을 펼치는 축제가 바로 피카 자전거 대회이다. 참가 선수들은 티니안의 역사가 담긴 제2차 세계대전 활주로와 도로를 따라 울창한 정글에 들어선 후, 피카 페스트의 축제 분위기가 시작되는 타촉나 해변(Tachogna Beach)으로 돌아오는 코스를 따라 경합한다. 티니안은 물론이고 마리아나 제도의 음식을 이야기할 때 반드시 언급되는 도니 살리 고추는 이를 갈아 만든 소스로 흔히 애용된다. 마리아나 제도 사람들이 즐겨 먹는 바비큐에도 빠지지 않는 소스이다. 차모로 음식 대부분에 사용되는 재료인 도니 살리를 현지인들은 집집마다 다른 레시피의 칠리 소스를 만드는데 활용한다. 매운 고추가 마리아나 제도의 대표적인 작물이 된 배경에는 도니 살리가 각종 해충과 질병에도 끄떡 없이 일년 내내 성장한다는 강점이 있다.         
    • 여행
    • 해외
    2020-01-07
비밀번호 :